신사동 우가

안녕하세요 YC 입니다.

전 오늘 여러분을 아주. 아주. 배가 고프게 만들거에요. 그러니 이미 배가 좀 고프신 분들은 다음에 읽어주셔도 괜찮을 것 같습니다.

 

신사동 (도산공원 뒤쪽)에 우가가 가오픈 했다는 소식을 듣고 부랴부랴 예약을 하고 찾아갔는데요. 우가는 원래 횡성에 있던 숙성 한우집으로 몇주 전에 예약을 하고 가지 않으면 갈 수 없었던 기억이 나네요. 여긴 또 고기를 직접 구워주시는걸로 유명한데요, 특히나 다른 고기집에서는 겉만 살짝 익혀 먹는것과 달리 이곳에서는 빨간 부분이 보이지 않을 정도로 많이 익혀서 주십니다. 좋은 고기는 많이 익혀도 부드러워야 좋은 고기이구, 잘 익힐 수록 고기 본연의 맛이 나온다는 철학을 갖고 계세요. 따라서 다른 곳과는 또 다른 엄청난 고기 맛을 볼 수 있는 곳입니다. 횡성에 있을 때 한번 가보고 너무 너무 또 가보고 싶었는데, 집 근처에 열었다니 당장 가봐야겠죠. 그래서 고기 좋아하는 친구들을 데리고 일요일 마무리를 하러 다녀왔습니다.

원래는 자랑질을 하지 않을 생각이어서 간판도 반찬도 찍지 않았는데 바로 고기사진 투척합니다. ㅋㅋ

a20151011_181324
꽃등심을 주문하니 사장님께서 이렇게 고기를 보여주셨어요. 저흰 4명이라 가운데 아이를 뺀 두 조각을 먹었는데 600g 정도 됐습니다.

a20151011_181640
고기 사진은 아주 크게 크게. 3주 쯤 숙성된 한우 꽃등심.

a20151011_182112
고기를 구울 팬이 달궈지기 전 일단 요걸 먹기로 했는데요. 이건 뭘까요? (원숭이 골 아닙니다)

a20151011_182157
바로 육회입니다. 생으로 뭉쳐져서 나오면 즉석에서 가스 톨치로 겉을 한번 익혀주세요. 양념도 잘 되어있고 정말 맛있어요.

a20151011_183542
오늘의 메인코스 꽃등심이 팬에 올라가구요…. 흥분에서 흔들렸네요.

a20151011_183641
사장님께서 엄청난 가위 내공을 보여주시며 꽃등심의 지방을 분리하고 식감별로 부위를 나누어주십니다.

a20151011_183907
미친 시어링. 으아 또 먹고싶네요.

a20151011_184026
숑숑 잘라서 옆까지 잘 익혀주십니다. 다른 고기 집에서는 이정도에서 이미 먹겠지만, 우가에선 그렇지 않아요.

a20151011_184553
고기가 다 익으면 파와 야채도 올려줍니다. 고기만 먹어도 맛있는데 익은 파와 함께 간장소스에 찍어먹어도 정말 좋아요.

a20151011_184601
ㅠㅠㅠ 오늘이라도 당장 또 가고싶네요.

a20151011_190213
꽃등심을 다 먹었으니 식사를 하기 전에 우가의 명물 중 하나인 차돌박이 초밥을 시켰습니다.

a20151011_190518
차돌박이도 이렇게 직접 구워주시구요…. 그 다음에는….!!

a1
밥, 와사비, 간장소스에 찍은 차돌박이 순으로 올려서 초밥을 만들어 먹습니다. 밥 자체만으로도 훌륭한데, 이것도 정말… 점심때 먹으면 저녁때 또 생각나는 맛이에요.

a20151011_191404
배가 너무 불렀지만 강된장 식사도 빼놓지 않았어요. 이것도 꼭 드세요 ㅋㅋㅋㅋ

 

정말 만족스러웠던 저녁식사를 마치고 바로 앞에 있는 가게에 가서 저의 비밀스런 취미생활 중 하나인 be@rbrick을 또 뽑았는데요. 4개가 다 다른게 나와서 기분이 참 좋았습니다.
a20151011_214211

우가 가보세요. 꼭 가보세요. 가격대는 좀 있지만 정말 후회하시지 않을거에요.

 

지도 크게 보기

우가: 02-6272-2223 서울 강남구 도산대로49길 22

2 thoughts on “신사동 우가

  1. Kyungwon Reply

    전 원숭이골 꼭 먹어보고 싶네요 ㅋㅋ

    • YC Post authorReply

      얼른 성공해서 먹으러 갑시다 ㅋㅋㅋㅋㅋ

코멘트 남기기